오직광주, 시민과 함께, 행복한 영유아!
광주시 육아종합지원센터가
함께 합니다.

육아정보

홈 가정양육지원 육아정보
한글날, 아이들과 '박물관' 나들이 해볼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0-04 조회 23
첨부파일

한글날, 아이들과 ‘박물관’ 나들이 해볼까?

 

훈민정음(訓民正音) 곧 오늘의 한글을 창제해서 세상에 펴낸 것을 기념하고, 우리 글자 한글의 우수성을 기리기 위한 국경일, 한글날이다. 아이들과 함께 박물관을 찾아 일상 속 한글의 소중함을 느껴보면 어떨까?

국립한글박물관은 제573돌 한글날과 박물관 개관 5주년을 맞이해 5일부터 9일까지 총 5일간 한글을 읽고 쓰는 모든 사람이 함께 즐길 수 있는 ‘2019 한글가족축제’를 개최한다.

올해 축제는 ‘한글날, 가족과 함께’라는 주제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야외마당 체험행사, 전시연계 특별해설·행사, 공연·강연 등으로 구성됐다.

우선 야외마당에서는 훈민정음 서문과 용비어천가 2장을 직접 인쇄해 볼 수 있는 ‘목판인쇄 체험‘, 전문가가 관람객이 원하는 글귀를 써주는 ‘한글 손 멋 글씨 체험‘, 한글 꽃다발과 왕관 만들기 교육 체험 등이 열린다.

박물관 전시와 연계된 특별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현재 열리고 있는 기획 특별전 ‘한글의 큰 스승’ ‘한글 디자인: 형태의 전환’ ‘한글타자기 전성시대’에 특별해설이 준비돼 있다.

윤동주 시인의 일생을 그린 영화 ‘동주’ 상영, 주시경 선생의 서체를 따라 한글로 써보는 ‘릴레이 필사하기‘, 한글 노랫말 이야기 공연 ‘청구영언의 멋과 맛’ 등도 진행된다.

축제기간 중 야외 잔디밭 무대에서는 예술 공연이 풍성하게 펼쳐진다. 5일 음악, 6일 마술, 8일 가족뮤지컬, 9일 한글날에는 합창, 전통무용, 국악, 전통액션 연희극 등 4개의 공연이 준비돼 있다.

또한 축제기간 중 매일 소규모 공연(마임 등), 전시연계 문제풀이(세종대왕을 찾아라) 이벤트를 진행해 가족동반 관람객의 뜨거운 호응이 예상된다.

이외에도 각종 강연 및 행사들이 마련돼 관람객들이 한글문화를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고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맘스매거진 윤미란 기자(miran.yun@unicomm.co.kr)

<저작권자 ⓒ 맘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목록